느긋하고 느슨한 지경주식 심리극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2021. 2. 26. 21:29 Posted by 이드치연구소 mouserace

<그림을 클릭하시면 영상으로 연결됩니다>

 

 

이 영상은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채널에 2020년 7월 5일 업로드했던 '느긋하고 느슨한 지경주식 심리극'입니다. 이 영상은 이야기&드라마치료연구소 지경주의 경험에 기반한,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을 반영합니다.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은 언제든지 바뀔 가능성이 있기에, 의견이 바뀔 경우 새로운 영상을 통해 공유하겠습니다. 제가 올린 영상에 의견 있으시면 언제든지 댓글이나 이메일 부탁드립니다.

 

<내용 요약>
최근 10회기로 마무리 된 애란원 심리극과 2년째 진행 중인 보람병원 심리극은 요즘 진행 중인 '느긋하고 느슨한 지경주식 심리극'의 대표적인 사례라고 생각함. 지경주는 매주 정기적으로 정해진 요일과 시간에, 모두가 시간적인 여유를 두고 자신의 감정을 점검하고 정리하면서, 자신의 의지에 따라 자신의 감정표현을 조절할 수 있으며, 함께 한 사람들과 점진적으로 교류하면서, 안전을 느낄 수 있는 느긋하고 느슨한 심리극을 추구하고 싶음.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그림을 클릭하시면 영상으로 연결됩니다>

 

이 영상은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채널에 2020년 7월 3일 업로드했던 '주인공의 이야기를 소중히 다룹시다!'입니다. 이 영상은 이야기&드라마치료연구소 지경주의 경험에 기반한,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을 반영합니다.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은 언제든지 바뀔 가능성이 있기에, 의견이 바뀔 경우 새로운 영상을 통해 공유하겠습니다. 제가 올린 영상에 의견 있으시면 언제든지 댓글이나 이메일 부탁드립니다.

 

 

<내용 요약>
이드치연구소 지경주가 진행했던 심리극 기록 중에서, 2017년 6월 20일에 기록했던 심리극 사례, 2020년 6월 20일에 기록했던 심리극 사례의 공통점 하나는 주인공의 이야기를 소중하게 다루려는 심리극 진행자의 노력이라고 생각함. 그렇기 때문에, 병원 심리극 주인공의 독특한 생각을 망상으로 치부해 함부로 다루지 않았고, 애란원 심리극에 참석한 어머니 모두 나이와 사연에 상관없이 동등한 내담자로 마주할 수 있었음. 주인공의 이야기를 소중하게 다루려고 노력한다면, 이것이 바로 내담자를 존중하는 태도이고, 지경주식 심리극을 유지해온 비법이라고 할 수 있음. 이와 관련해서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채널에 있는 두 가지 영상을 소개함. 

 

추천 영상 1. 심리극을 때려치울지 고민했던 기억, 지경주식 심리극을 유지해왔던 비법

추천 영상 2. 이런 심리극 워크숍은 피하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그림을 클릭하시면 영상으로 연결됩니다>

 

 

 

이 영상은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채널에 2020년 6월 22일 업로드했던 '사이버대에서 이런 것도 공부하세요?'입니다. 이 영상은 이야기&드라마치료연구소 지경주의 경험에 기반한,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을 반영합니다.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은 언제든지 바뀔 가능성이 있기에, 의견이 바뀔 경우 새로운 영상을 통해 공유하겠습니다. 제가 올린 영상에 의견 있으시면 언제든지 댓글이나 이메일 부탁드립니다.

 



<내용 요약>
가끔 이드치연구소 지경주에게 드라마치료(심리극)에 대한 도움을 요청하거나 문의하는 분들이 있음. 지경주는 개인적인 경험과 지식의 범위 내에서 답변함. 사이버대에서 심리극을 공부하는 분들의 도움 요청과 문의를 받으면서, 사이버대에서 무엇을 공부하는지 알 수 있었음. 담당교수의 개인적인 성향이 지나치게 반영된 것 같은 내용도 있었고, 심리극 진행자가 되는데 실용적이지 않아 보이는 내용도 있었고, 심리극을 학문적으로 연구하는 사람들이 보아야 할 것 같은 내용도 있었음. 그래서 한 학생에게 “사이버대에서 이런 것도 공부하세요?”라고 말을 하게 되었음. 심리극 진행자 배출을 위해 한 학기 심리극 수업을 개설했다면, 과욕이라고 생각함. 한 학기로 진행되는 심리극 수업은 ‘심리극의 이해를 돕는 기본적인 내용에 충실해야 한다’고 생각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런 심리극 워크숍은 피하세요! - 요약 정리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2021. 2. 11. 14:45 Posted by 이드치연구소 mouserace

<그림을 클릭하시면 영상으로 연결됩니다>

 

 

 

 

이 영상은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채널에 2020년 6월 15일 업로드했던 '이런 심리극 워크숍은 피하세요!'입니다. 이 영상은 이야기&드라마치료연구소 지경주의 경험에 기반한,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을 반영합니다.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은 언제든지 바뀔 가능성이 있기에, 의견이 바뀔 경우 새로운 영상을 통해 공유하겠습니다. 제가 올린 영상에 의견 있으시면 언제든지 댓글이나 이메일 부탁드립니다.

 



<내용 요약>
1.
참석하면 금방 문제가 해결될 것처럼 홍보문구가 과장된 느낌을 줄 경우, 워크숍 비용이 비싸다는 느낌이 들 경우, 주최 측이 사적이고 상업적인 느낌이 강할 경우, 치료행위를 하는 심리극 진행자가 상담이나 정신건강이나 정신의학과 잘 연결되지 않을 경우, 이런 심리극 위크샵은 피하기를 권유함. 

2.
진행자가 주인공을 함부로 대하고, 강압적으로 대한다는 느낌이 들거나, 주인공의 비밀을 캐내려고 계속 노력한다는 느낌이 들거나, 주인공에게 일방적인 가르침을 주려고 하거나, 극단적인 장면을 제시하고 이것을 잘 치루어야 치료가 된다고 주장하거나, 주인공의 울분을 뽑아내기 위해 특정 도구를 활용하거나 자신이 직접 악역을 맡아 의도적으로 자극하거나, 진행자가 주인공에게 병도 주고 약도 주는 모습을 보이거나, 진행자가 주인공보다 더 주인공처럼 보이거나, 주인공을 구경거리로 만든다고 판단되면, 이런 심리극 진행자는 피하는 것이 좋음. 

3.
인터넷에 심리극 경험에 대한 부정적인 소감문을 올렸는데, 주인공의 프라이버시가 노출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삭제하도록 압력을 가한다면, 역시 피하는 것이 좋음.



이드치연구소 지경주는 '책임지지 않는 위험한 심리극 워크숍'을 운영하는 모레노 장사꾼을 주의해야 한다고 생각함. 이드치연구소 지경주의 경험상, 심리극 진행자의 사회적 지위와 학력과 경험과 나이가 반드시 심리극의 안전을 보장하지 않았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전한 심리극과 스토리텔러 - 요약 정리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2021. 1. 31. 14:09 Posted by 이드치연구소 mouserace

 

<그림을 클릭하시면 영상으로 연결됩니다>

 

 

 

이 영상은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채널에 2020년 6월 3일 업로드했던 '안전한 심리극과 스토리텔러'입니다. 이 영상은 이야기&드라마치료연구소 지경주의 경험에 기반한,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을 반영합니다. 개인적인 생각과 의견은 언제든지 바뀔 가능성이 있기에, 의견이 바뀔 경우 새로운 영상을 통해 공유하겠습니다. 제가 올린 영상에 의견 있으시면 언제든지 댓글이나 이메일 부탁드립니다.



<내용 요약>
안전한 심리극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이드치연구소 유튜브 채널에 올린, 심리극 진행을 위한 안정적인 조건심리극의 요소와 안전하지 못한 심리극함께 만드는 안전한 심리극내가 생각하는 이상적인 심리극내가 생각하는 심리극의 대중화를 소개함.

안전한 심리극, 심리극의 안전보장은 지속적으로 언급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심리극을 진행하는 분들이라면 늘 ‘안전’을 최우선으로 염두해야 한다고 생각함. 

지경주식 심리극에서 주인공은 ‘스토리 주도권을 갖는 사람’이라고 생각함. 심리극 진행자는 도덕적이고 윤리적인 범위 내에서, 주인공의 스토리 주도권을 보장해야 한다고 생각함. 주인공이 스토리 주도권을 보장받을 수 있다면, 안전한 심리극에 보다 더 가까워 질 수 있고, 심리극에서 발휘되는 자발성과 창조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리라 생각함.

주인공이 ‘심리극을 통해 자신의 스토리를 전달하고 풍성해짐을 경험하는 과정’도 의미 있고, ‘심리극 이후 주인공이 자신의 스토리를 정리하고 전달하는 과정’도 의미 있다고 생각함. 심리극에 참석했던 주인공 외 사람들도 심리극 이후 각자 자신의 장소에서 스토리텔러가 되어, 특정 심리극 주인공의 스토리를 각자 해석하고 정리하고 전달하면서, '타인의 스토리가 나의 스토리로 연결되는 과정'도 의미 있다고 생각함.

심리극 이후, 주인공을 포함한 모든 참석자들이 ‘각자의 시간’을 가지면서 풍성해진 심리극 스토리를 보다 잘 정리하고 수용할 수 있도록, 심리극 진행자는 심리극을 마무리 하기 전에 스토리 정리의 시간을 가져야 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함. 극진행 만큼 중요한 것이 '스토리 정리의 시간'이라고 생각함.

지경주는 ‘심리극 진행자의 과욕’을 주의하고 경계해야 한다고 생각함. 그리고 진행자가 스토리 주도권을 갖는, 진행자를 위한 심리극을 주의하고 경계해야 한다고 생각함. 또한 누구를 위한 심리극인지, 무엇을 위한 심리극인지 늘 자문해야 한다고 생각함. 그래서 심리극 주인공의 스토리는 물 흐르듯이 흘러가는 것이 적절하고 안전하다고 생각함. 

댓글을 달아 주세요